공의 경계 OST - Snow is Falling   


[ 재생버튼 (▶)을 눌러주세요.]




[ 료우기 시키 ]

"우냐, 고쿠토?

시라즈미를 죽였어."

 


[ 고쿠토 미키야 ] 

"응."

 


[ 료우기 시키 ] 

"이걸로 여러 가질 잃었어."

 


[ 고쿠토 미키야 ]

"그래도 상관없어.

말했지? 너 대신 짊어지겠다고."

'그렇게, 여름 끝 무렵에 처음으로 웃어준 네게 맹세했다.

너 대신 죄를 지겠다고. 그러니까 내가 널 죽일게.

네가 죽을 때까지, 네가 죽을 그때까지,

절대 혼자 있지 않도록'

 


[ 료우기 시키 ] 

"나 살인자인데?"

 


[ 고쿠토 미키야 ]

"살인하면 안 된다고 했잖아.

그런데 그 약속도 못 지키고 넌 바보야.

이번만은 열 받았어.

나 화났으니까 울어봤자 소용없어."

 


[ 료우기 시키 ]

"뭐야, 울어도 용서 안 해주는 거야?"

 


[ 고쿠토 미키야 ]

"그래, 절대로 안 넘어가."

 


......

 


[ 고쿠토 미키야 ]

"시키, 너를 평생 놓지 않아."

 




-살인고찰 後 료우기 시키와 고쿠토 미키야의 대화-




  1. ㅠㅠ 이게 '료우기 시키'라는 인물의 성격을 알고
    위 문장 "뭐야, 울어도 용서 안 해주는 거야?"
    이걸 읽으니까 감정이입 됐달까요? 아직 공의 경계 마지막까지는 안 봤지만
    저 명대사를 위해서라도 얼른 정주행 끝내야겠습니다..

    마음이 답답해지는 음악이었습니다~♡

  2. BlogIcon 엘디큐 2016.07.19 08:47 신고

    앞에 있는 공의 경계랑 비슷하네요
    혹시 아티스트가 kalafina인가요??
    분위기도 그렇고 목소리랑 발음도 그렇고 비슷하네요

    앞에 있는 곡보다는 기승전결이 존재하는 편이군요
    대게 사람들이 kalafina의 음악을 들으면 왠지 천국가는 기분이라고들 그러시는데
    이 곡이 그런 느낌이네요
    아아 현악기 너무 좋네요

    • 대밬ㅋㅋㅋㅋㅋㅋㅋㅋㅋ
      엘디큐님 지금 알아봤는데 kalafina님이네요 ^^;;
      앞으로는 부르신 분도 신경써서 적어야겠네요.
      어쩐지 천국가더라니 말이죠 ㅎㅎ

      공의 경계 마지막화 엔딩 크레딧 음악인데
      진짜 좋았어요 ㅠㅠ... 주인공 '료우기 시키'의 일대기가 스쳐지나가네요..

      ps. 아무튼 엘디큐님 귀는 금귀네요 bbb

    • BlogIcon 엘디큐 2016.07.21 07:37 신고

      제가 kalafina분들을 좋아해서 그런가봐요
      어쩐지 목소리랑 발음이 똑같아서 ㅎㅎ

  3. 하늘따기 2016.08.10 13:47

    이미지가 너무너무 예뻐버려서 급 눌러서 들어왔는데
    곡이랑도 같이 정말 아름다워요...ㅠㅠㅠㅠㅠ
    지금은 낮이지만 밤인것 같은 느낌이 드는...ㅠㅠㅠㅠ
    곡이랑 같이 이미지 보고 있으니까 갑자기 그리고 싶어져서...
    제가 요런 분위기를 넘 좋아해서요 ~>w<
    로빈우드님께 선물을 드리고 싶네요ㅎㅎㅎ히힣
    비록 똥손이지만 제 선물을 받아주세여~!!!
    네이버 메일로 보내면 될까요...?ㅋㅋㅋㅋ

    • 하늘따기님으로 닉네임 살짝쿵 바꾸셨네요 (둘 다 괜찮은 것 같아요 :D

      흨흨...제가 요 며칠 간 사랑니 발치 때문에
      3일 동안 쥐죽은 듯이 누워 있었거든요 ㅠㅠ
      그래서 답댓이 조금 늦어졌다는 점 양해 바랄게요.

      오늘 서울에 일이 있어서 갔다 오려고 하는데
      그 전에 밀린 댓글들 다 답변 달고 있네요 ㅋㅋㅋㅋ

      공의 경계 애니를 제가 2011년이었을 거예요.
      그때 어느 블로그에서 '벚꽃을 들고 서 있는 여자' 캐릭터가 있었는데
      그게 공의 경계 주인공 사진이더라구요?

      아직까지 생생하네요..
      또 이게 되게 철학애니여서 그런지
      생각을 많이 하게 돼서 좋더라구요.
      맞다...페이트 스테이 나이트에서 만들어서
      그런지 그림체는 취향저격이었구요 =ㅂ=

      쓰다보니 잡소리가 길어졌군요 히잌...
      엄허 선물을 보내주신다면 기꺼이 받아들이는 게 인지상정~!!!!
      똥손이어도 좋아요 ㅠㅠ 선물은 거절하는 게 아니죠 에헴 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    메일로 보내주시면 포스팅 할 때 한 번 써먹을게요 +ㅁ+